SKT, AI가 관리비 알려준다…'누구'에 관리비 조회기능 탑재
SKT, AI가 관리비 알려준다…'누구'에 관리비 조회기능 탑재
  • 박주연 기자
  • 승인 2018.03.28
  • 수정 2018.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아시아경제TV 박주연 기자]

SK텔레콤은 28일 자사의 음성인식 AI 스피커 ‘누구’에 아파트 관리비 조회 기능을 추가했다.  

 

국내 아파트 거주자라면 SK텔레콤 ‘스마트홈’ 앱에 자신의 아파트 동호수 정보를 등록하고 ‘누구’, ‘누구 미니’, ‘Btv 누구’를 통해 아파트 관리비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누구’는 고지서 발부 시점이 되면 알림을 통해 관리비 청구 사실을 안내한다. 사용자가 “이번 달 관리비 얼마야?”라고 질문하면 청구금액을 알려준다. 사용자의 질문에 따라 관리비 자동이체 방법도 안내한다.

‘누구’로 조회한 관리비 정보는 ‘스마트홈’ 어플에서 보다 상세하게 비교·분석할 수 있다. 관리비 세부항목과 에너지 소비현황을 분석해 불필요한 에너지 낭비를 줄일 수 있다. 같은 단지에 사는 다른 가정의 관리비와 비교할 수도 있다. 

이번 아파트 관리비 조회 기능은 국내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의 95% 이상을 발급하는 ‘아파트아이’와의 서비스 제휴를 통해 개발됐다. ‘아파트아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지스엔터프라이즈는 전국 2만여 단지, 약 1000만 세대별 아파트 관리비 정보를 단독으로 보유한 사업자다. 지난해 9월 SK텔레콤과 업무협약을 맺고 이번 서비스를 준비해 왔다. 

조영훈 SK텔레콤 Home 사업 Unit 유닛장은 “자칫 놓치기 쉬운 관리비 정보를 ‘스마트홈’ 어플과 ‘누구’를 통해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어, 향후 사용자들의 관리비 절약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고객이 필요로 하는 실용적인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