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주택사업자 등록 급증세 이어져
임대주택사업자 등록 급증세 이어져
  • 권오철
  • 승인 2018.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아시아경제TV 권오철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작년 12월 13일「임대주택 등록활성화 방안」이 발표된 이후 임대등록이 매우 빠르게 늘어나 올해 1월한달에만 9,313명이 임대사업자(개인)로 신규등록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17.1월에 등록한 임대사업자(3,799명)와 비교하여 2.5배 증가한 수치이며, 임대주택등록 활성화방안 발표영향으로 등록이 빠르게 늘었던 ’17.12월 대비로도 26.7% 높은 수치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올해 1월 임대사업자 등록이 급증한 것에 대해 “작년 12월에 발표한 「임대주택등록 활성화 방안」의 효과가 즉각적으로 나타나고 있어 향후 무주택 임차인의 주거안정성이 높아질 것으로 보이며, 특히 올해 4월에 임대사업자 등록 DB가 본격 가동되고 내년 1월부터 주택에 대한 임대소득세가 과세됨에 따라 앞으로도 임대사업자 등록은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